가요

[아이돌LAB] 방탄소년단 뷔·제이홉이 포토그래퍼가 된 이유는?
2018. 02.15(목) 00:0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심솔아 기자] 방탄소년단 뷔, 제이홉이 포토그래퍼로 변신했다.

방탄소년단은 13일 V LIVE를 통해 '달려라 방탄-RUN BTS!'을 공개했다.

이 방송에서 방탄소년단은 한복을 입고 '복길만 걷자'는 주제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을 진행했다.

이날 멤버들은 게임과 함께 가지각색의 포즈로 웃음을 자아냈다. 절을 하기도하고 한복을 입고 비보이를 하는 등 곡예에 가까운 포즈로 게임을 이어갔다.

이 때 뷔가 멤버들을 방해하기 위해 선택한 방법은 사진찍기. 절하기 직전의 정국에게 누워서 얼굴을 찍는 고도의 기술을 선보인 뷔는 방해의 신세계를 펼쳤고 이후 제이홉 역시 꾸준히 사진을 찍으며 역대급 사진을 위해 노력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절하며 촛불 끄기, 엽기 투호 등의 게임을 펼친 방탄소년단은 아미들에게 전하는 새해 덕담으로 남다른 팬사랑을 보였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지난해 발매한 'DNA'로 미국 레코드산업협회로부터 골드 디지털 싱글 인증을 받았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해당 영상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보고 싶잖아 "그거"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설렘 가득한 웨딩
알듯 모를 듯 커플룩
2016 셔츠전성시대
어깨 슬쩍 오프숄더
트렌치코트 딜레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