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아침마당’ 백현주 교수 “이혼설 있었던 스타 부부, 보도하지 않았다”
2018. 04.17(화) 08:49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백현주 교수가 ‘아침마당’에서 자신의 보도 신념을 밝혔다.

17일 오전 방송된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화요초대석’이 그려졌으며 백현주 교수가 출연했다.

백현주 교수는 “이혼의 경우에는 세밀한 제보를 받는다. 그럴 경우엔 ‘펜으로 사람을 살려야지 사람을 무너트리면 안 된다’는 철칙이 있다”며 “부부는 남남이 만나서 합을 맞출 때까지 많은 과정들이 있을 텐데 지켜보고 있다면 불화가 봉합될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에 보도를 하지 않은 적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보도를 하지 않고 계속 기다렸더니 지금껏 잘 살고 있는 스타 커플이 있다. 톱스타였다”며 “기자의 마음이었다면 쓸 수 있었겠지만 누군가를 무너트리는 건 안 된다고 생각해 쓰지 않았다”고 첨언했다.

‘아침마당’은 매주 평일 오전 8시 25분 방송된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KBS1 화면 캡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최신기사

이슈포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어깨 슬쩍 오프숄더
데님 핫 트렌드
천차만별 남자슈트
알듯 모를 듯 커플룩
트렌치코트 딜레마
설렘 가득한 웨딩
로맨스 위 브로맨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