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미운우리새끼' 옥경이 "태진아 하루 두 세번 전화…귀찮을 때 있어"
2018. 05.27(일) 21:53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심솔아 기자] '미운우리새끼' 태진아와 옥경이가 금실 좋은 부부임을 인증했다.

27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태진아의 부인 옥경이와 전화연결을 시도했다.

이날 방송에서 옥경이는 "하루에 두 세번씩 전화한다. 귀찮을 때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신동엽은 "다시 태어나도 아내분과 결혼하겠다고 하는데 사모님도 그러냐"라고 물었고 옥경이는 "네 다른사람보다 나을 것 같아요"라고 말해 부러움을 샀다.

[심솔아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S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설렘 가득한 웨딩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센치한 블라우스
2016 셔츠전성시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로맨스 위 브로맨스
데님 핫 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