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스타일리스트 say] '식샤를 합시다3‘ 이주우, 과거-현재 오가는 포인트 스타일링
2018. 08.14(화) 13:13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배우 이주우의 ‘식샤를 합시다3’ 속 이서연 스타일링이 극의 재미를 배가시키고 있다.

이주우는 최근 방송 중인 케이블TV tvN 월화드라마 ‘식샤를 합시다3 : 비긴즈’ (극본 임수미 연출 최규식, 정형건 이하 ‘식샤를 합시다3’)에서 이서연 역을 연기하며 시청자에게 존재감을 알리고 있다.

작품은 지난 2004년 주인공들의 대학교 시절과 현재의 모습이 등장하는데, 이주우가 열연 중인 ‘이서연’의 패션 스타일링도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서연 캐릭터의 느낌을 잘 살릴 수 있도록 아버지 납골당에서 대영(윤두준)을 만났던 장면을 제외하고, 전체적으로 초록, 빨강, 노랑 등 멀티 컬러의 의상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현재 장면에서는 구두, 과거는 운동화만 나오는 등 스타일링을 찾는 재미도 있다.

이주우 담당 스타일리스트 송민지 실장은 “극중 현재의 서연이가 사업이 실패하긴 했지만, 캐릭터의 커리어 적인 면모와 실제 배우가 갖고 있는 좋은 비율과 예쁜 라인을 살릴 수 있도록 블라우스, 펜슬 스커트와 붙는 슬랙스를 준비한다. 귀걸이나 시계로 포인트를 살린다”고 밝혔다.

이어 송 실장은 2004년 의상에 대해서는 “대학생이기에 데님 위주이지만, 세련된 퀸카 캐릭터이기에 미니 스커트, 숏팬츠, 피케티 등으로 포인트를 살린다”라고 덧붙였다.

이주우가 출연하는 tvN ‘식샤를 합시다3’는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tvN, 마이컴퍼니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로맨스 위 브로맨스
설렘 가득한 웨딩
보고 싶잖아 "그거"
데님 핫 트렌드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2016 셔츠전성시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