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SCENE] '비켜라 운명아' 서효림, "박윤재 팀 디자이너" 선전포고… 김혜리-강태성 '분노'
2018. 12.06(목) 20:58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정은 기자] '비켜라 운명아'의 김혜리 강태성인 서효림이 박윤재 팀의 디자이너임을 밝혀 김혜리 강태성이 분노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 연출 곽기원)에서는 한승주(서효림)가 김혜리 강태성 앞에서 양남진(박윤재) 팀 디자이너로 일하게 됐음을 밝히며 "앞으로 잘 부탁드린다. 많이 가르쳐 달라"고 말한 뒤 남진을 데리고 나갔다.

이에 최수희(김혜리) 최시우(강태성)는 분노했다. 최수희는 최시우에게 "승주 걔 무슨 생각으로 이런 일을 벌인거냐?"고 흥분했고 최시우는 "승주 씨가 이런 일을 벌일줄은 저도 몰랐다"고 말했다.

최수희는 최시우의 파혼이 곧 알려질 것과 관련해 "말하기 좋아하는 사람들이 얼마나 입방아를 찧어대겠느냐?"고 속상해 했다.

그녀는 곧 "주식만 넘겨받으면 그쪽과 인연 끝"이라며 "승주가 약혼식 앞두고 남진이와 좋아지내서 우리쪽에서 파혼했다고 하면 된다"며 계획을 세웠다.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설렘 가득한 웨딩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센치한 블라우스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어깨 슬쩍 오프숄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