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비켜라 운명아' 이종남 남편, 박윤재 집 찾아와 드러누워 "남진이 현강그룹 친손자라며?"
2019. 01.11(금) 20:41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정은 기자] '비켜라 운명아'의 이종남의 남편이 박윤재의 집 앞을 찾아갔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 연출 곽기원)에서는 양순자(이종남)가 집 앞으로 찾아온 남편을 문전박대했다.

그녀가 반기지 않자 남편은 "마누라와 아들이 여기 있는데 내가 왜 돌아가느냐?"며 뻔뻔한 모습을 보였고 양순자는 "경찰에 신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그녀의 남편은 "정 그렇다면 남진(박윤재)이와 이야기 할 수 밖에. 현강그룹 친손자라면서"라고 협박 아닌 협박을 했고 양순자는 "남진이 건들면 당신 죽고 나 죽는 것"이라고 소리쳤다.

이에 그녀의 남편은 "여기서 남준이 올 때 까지 한 번 자 볼까"라며 집 앞에 누워 버텼다.

[최정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로맨스 위 브로맨스
데님 핫 트렌드
설렘 가득한 웨딩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센치한 블라우스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