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SKY 캐슬’ 후속 ‘리갈하이’, 진구X서은수 원작 싱크로율 높일까
2019. 01.12(토) 18:03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리갈하이’가 원작 리메이크 티저 영상을 최초로 공개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 제작 GnG프로덕션)는 지난 2012년과 2013년 승소를 위해서라면 기상천외한 방법도 동원되는 소위 웃기는 법정극으로 인기를 모은, 일본 후지TV 동명의 드라마가 원작이다.

지난 10일 최초로 공개된 영상은 원작의 오프닝 영상을 재가공한 버전으로, 2019년 유쾌함과 코믹함을 업그레이드한 고태림(진구)과 서재인(서은수)의 모습이 임팩트 있게 담겨 한국판 ‘리갈하이’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파이팅을 가득 담아 펀치를 날리는 재인과, 이를 눈도 꿈적하지 않고 여유롭게 피하는 태림. 손가락 하나만으로도 그녀를 제압하는 태림과 이에 질세라 법전을 집어 던지는 재인. 벌써부터 티격태격 부딪힐 이들의 만남을 고대하게 하는 영상이 공개된 뒤, 기대작다운 반응이 댓글로도 나타나고 있다.

더불어 진구와 서은수가 선보인 유쾌한 변신이 드라마 팬들에게 색다른 재미와 반가움을 안겼다. 진구는 자신감이 하늘을 찌르는 태림을 능청스럽게 연기했고, 서은수는 태림을 어떻게든 이겨보려는 재인을 자연스러운 코믹 연기로 소화해낸 것. 무엇보다 이번 영상을 통해 처음으로 베일을 벗은 서은수는 캐릭터를 위해 긴 머리를 잘랐고, 단정한 오피스룩에도 숨겨지지 않은 특유의 사랑스러운 에너지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한다.

제작진은 “상상 그 이상의 싱크로율로 안방극장을 찾을 것’이라 자신하는 이유가 있다. 이미 고태림과 서재인으로 완벽 변신한 진구와 서은수 덕분”이라며 “특히 이번에 공개된 리메이크 티저 영상은 코믹하면서도 유쾌한 원작의 매력을 두 배우가 잘 살려 더욱 재미있게 완성됐다. 거기에 2019년 한국의 현실을 반영한 리얼한 에피소드를 더해 재탄생할 ‘리갈하이’의 첫 방송까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리갈하이’는 법‘좀’ 만질 줄 아는 승률 100% 괴물 변호사 고태림과 법‘만’ 믿는 정의감 100% 초짜 변호사 서재인, 달라도 너무 다른 두 변호사의 살벌하게 유쾌한 코믹 법조 활극으로 인기리에 방영중인 ‘SKY 캐슬’ 후속으로 방영된다. 내달 8일 첫 방송.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JTBC 리갈하이]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어깨 슬쩍 오프숄더
보고 싶잖아 "그거"
센치한 블라우스
트렌치코트 딜레마
로맨스 위 브로맨스
천차만별 남자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데님 핫 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