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일본 지도현, 규모 5.1 지진 발생 “쓰나미 걱정 없어”
2019. 05.25(토) 16:47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일본 도쿄 인근 지바현에서 규모 5.1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은 오후 3시 30분경 지바현 남부에서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40km다.

해당 지진으로 지바현 북동부에선 진도 5약(弱)의 진동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은 진도 5약을 ‘대부분의 사람이 공포를 느끼고 물건을 붙잡고 싶어 하는 수준’으로 정의하고 있다.

지바현 남부에서 발생한 지진은 도쿄 일부 지역에서도 ‘진도 4’의 흔들림이 감지됐다. 이바라키현 남부, 사이타마현 남부, 가나가와현 남부에서도 ‘진도 3’의 진동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은 “이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걱정은 없다”고 밝혔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일본기상청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로맨스 위 브로맨스
트렌치코트 딜레마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2016 셔츠전성시대
데님 핫 트렌드
스웨터 vs 스웨트셔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