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전문]효린 측, 학폭 논란에 "사실관계 확인중, 피해자 직접 찾아뵐 것"
2019. 05.26(일) 13:14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 그룹 씨쓰타 출신 효린이 학교 폭력 가해자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26일 효린 소속사 브리지 측은 "온라인상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은 접하였으며,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에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더불어 해당 글을 올리고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며,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25일 한 네티즌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15년 전인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간 효린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 작성자는 이와 함께 효린의 중학교 졸업 사진과 최근 효린에게 직접 보낸 메시지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하 효린 소속사 브리지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효린 소속사 브리지입니다.

온라인상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은 접하였으며, 현재 효린 본인은 15년 전에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 관계를 확인 중에 있습니다.

더불어 해당 글을 올리고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며,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더셀럽 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2016 셔츠전성시대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트렌치코트 딜레마
설렘 가득한 웨딩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어깨 슬쩍 오프숄더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